[2016] 벽골제에 상대하여 > 시험,족보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험,족보자료실

[2016] 벽골제에 상대하여

페이지 정보

작성일17-12-07 19:39

본문




Download : 벽골제에대해서.hwp





설명
벽골제에 상대하여, <벽골제의 축조>, <벽골제의 규모>, , 資料크기 : 29K
레포트/사범교육



벽골제에 대해서, <벽골제의 축조>, <벽골제의 규모>, , FileSize : 29K , 벽골제에 대해서사범교육레포트 , 벽골제 저수지 김제관광지

순서
_hwp_01_.gif _hwp_02_.gif







벽골제에 상대하여

Download : 벽골제에대해서.hwp( 29 )








다. 1925년 일제에 의한 동진농지개량조합에서 이 제방을 농지관개용의 간선수로로 개조하 여 이용함에 이르러 제방의 폭이 종단되어 두개로 갈라졌으며, 그 양분된 제방의 중앙을 수로로 만들어 농업용수를 흐르게 하였기 때문에 원형이 크게 손상되었다. 제방은 세번에 걸쳐서 판축되었고, 그 판축토 아래에 두께 2cm정도의 흑색 식물탄화층이 있어 이 탄화물로 세 …(투비컨티뉴드 ) 차례에 걸쳐 방사성 탄소측정(測定) 을 해본 결과 4세기라는 결과가 나와 문헌의 기록과 일치함을 알 수 있었다. 수로의 바닥에는 대반석과 같은 석괴들을 깔아 웬만한 방수량에 능히 견디어 낼 수 있게 하였다. 이 유적은 농업국가로서 일찍부터 벼농사를 위하여 수리시설을 갖추었던 조상의 슬기를 엿볼 수 있는 곳이다. 부량면 포교리를 기점으로 하여 남쪽으로 월승리에 이르는 평지에 남북으로 일직선을 이루고 약 3km에 달하는 제방이 잔존하고 있으며, 제방에 부수된 시설로는 제방의 남단 수문지였던 경장거와 북단 수문지였던 장생거 그리고 중앙 수문지였던 거대한 석주들이 우뚝 서 있다.벽골제,저수지,김제관광지,사범교육,레포트
벽골제에 대상으로하여
<벽골제의 축조>
<벽골제의 규모>


전라북도 김제군 부량면 포교리와 월승리에 걸쳐 위치하고 있는 저수지의 중수비 및 그 제방. 사적 제111호. 이 저수지를 벽골제라고 하는데,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되고 규모가 큰 저수지로 알려져 있다. 벽골제에 대한 역사적 연혁을 더듬어 살펴보면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는 신라 흘해왕21년(330)에 공사를 스타트하여 신라 원성왕 6년(790)에 증축하였다고 하며, <동국여지승람>과 <세종실록>지리지에는 고려 현종 및 인종 때와 조선 태종 15년(1415)에 개축하였다고 기록되어 있다. 1975년에 실시된 일부의 발굴조사에 의하면 제방의 높이는 북단이 4.3m, 남단이 3.3m, 수문의 구조는 길이 5.5m의 석주를 4.2m간격으로 세우고 석주의 안쪽에 너비 20cm, 깊이 12cm의 홈을 만들어 여기에 목제둑판을 넣어 상하로 이동시켜 방수량을 조절한 것으로 짐작된다 수문 밖에 마련된 방수로는 그 양편에 일정한 크기로 가공된 장방형의 큰 석괴를 사용하여 대규모의 석축을 하였다.

시험,족보자료실 목록

게시물 검색


해당 레포트자료의 저작권은 각 레포트업로더에게 있습니다.
teastory 은 통신판매중개자이며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따라서 상품·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 teastory.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